http://www.leejuck.com
  적닷 5주년
이적닷컴이 5주년을 맞았습니다.
와... 시간이 정말 빠르구나... 생각했다가
그 사이에 있었던 일들을 떠올려보면
또 그럴만한 것 같기도 하고.
그렇게 5년이 되었습니다.
처음이나 지금이나
멋진 이야기로 적닷을 채워주시는 여러분들께
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.

앨범이 나온지도 이제 열흘 남짓 됐네요.
음악이 여러분 마음에 배어들기 충분한 시간이었는지 모르겠습니다.
저 개인적으로는 이번 앨범에 만족하고 있습니다.
주위의 많은 뮤지션들도 특히 이 앨범을 좋아해주시네요.
제가 좋아하는 음악인들로부터 공감의 응원을 들을 때
음악하는 보람, 기쁨이 샘솟습니다.

물론 가장 중요한 건 여러분입니다.
나무로 만든 노래들이 제 마음을 온전히 전달할 수 있기를 빕니다.
시간이 좀 더 흐르면
곡마다의 짧은 이야기라도 써볼까 합니다.

봄은 잘 맞고 계신지요.






339 토요일 오후 4시 공연 (총 2회) 추가 오픈했습니다    2007/05/22 3131
338 공연 이야기: 소극장 콘서트 <나무로 만든 노래>    2007/05/16 6211
337 필로우맨    2007/05/13 5354
336 어린이날 선물?^^ <다행이다> 반주음원    2007/05/05 19456
적닷 5주년    2007/05/01 5092
334 이적 03 <나무로 만든 노래>    2007/04/03 10120
333 레코딩 끝, 믹싱 시작    2007/03/19 5899
332 축하 감사합니다    2007/03/01 7082
331 보르헤스와 불멸의 오랑우탄    2007/02/19 5748
330 에릭 클랩튼과 나이듦에 대하여    2007/01/24 7130
329 마그리뜨와 수면의 과학    2007/01/20 7267
328 녹음을 시작하려구요    2007/01/18 5605
327 잠깐 적닷 접속이 안 됐죠?    2007/01/12 4412
326 돌아왔습니다    2007/01/09 4846
325 몽상만화 <지문사냥꾼>    2006/12/21 6555
  
   [1][2][3][4][5][6][7][8] 9 [10]..[31]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AMI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