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ttp://www.leejuck.com
  카프카, <이웃 마을>
  나의 조부께서는 곧잘 이런 말씀을 하셨다. <인간의 일생은 매우 짧은 것이다. 지금까지 살아온 일을 생각해 보면, 모든 것을 통틀어도 단 한 줌이 될 뿐이다. 그러므로 내가 이해할 수 없는 일은, 나이도 젊은 사람이 말 같은 것을 타고 왜 이웃 마을에 갈 마음이 생기느냐 하는 것이다. 도중에 재난을 만나는 따위의 우연은 별도로 치고, 시간이 일상적으로 무사하게 지나간다 할지라도, 사람의 일생이란 이러한 여행을 하기에는 너무나도 짧다는 사실이 걱정되지도 않는다는 것인가.>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 카프카, 박환덕 역 <변신/유형지에서(외)>, 범우사,  p.174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





9 [juckmail] 음혈인간으로부터의 이메일    2002/05/06 9419
8 [juckmail] 고양이    2002/05/06 9596
7 [juckmail] 당신은 자기 전에 이를 닦습니까?    2002/05/06 13174
6 [juckmail] 퍼오기    2002/05/06 13107
5 조바심과 늑장 : 가정불화에 대한 시간심리학적 고찰    2002/05/06 10011
4 02/05/02 20:00 <오페라의 유령>    2002/05/02 10509
3 마사루의 일기, 7월 28일 월요일 맑음 (일명: 붉은 두건 소녀)    2002/05/02 10128
2 프랑스 민담, <늑대와 소녀 (일명: 빨강 모자 소녀)>    2002/04/30 10470
카프카, <이웃 마을>    2002/04/30 15490
  
   [1].. 31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AMI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