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ttp://www.leejuck.com
  적닷에서 맞는 아홉번째 생일
그럼 아홉살?
그러고보니 적닷의 열번째 생일이 다가오는군요.
5월 1일이 되면 정확히 10주년을 맞이하게 됩니다.
제 나이보다
이게 더 신기하네요.

긴 시간 함께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.
데뷔하고 벌써 햇수로 18년째래요.
제가 이래서 햇수로 뭘 세는 걸 싫어합니다.
어쨌든 만으로도 16년하고도 4개월여 되는 것 같네요.

자꾸 시간의 두께를 재는 것은
그리 탐탁치 않은 일이지만
그만큼 오랜 시간 두텁게 쌓인 여러분과 저의 우정을 되새기는 건
내심 뿌듯한 일입니다.

축하 감사합니다.
태어나길 잘했다 싶게
더 잘 살아가 보렵니다.
실수도 많고 잘못도 많은 삶
돌이켜보면 그래도 괜찮게 살았다 싶게
정신차리고 살아가 보렵니다.

감사합니다.











444 가을이 오면    2013/08/19 8192
443 '방송의 적'이란?    2013/05/25 11409
442 새 생명    2013/05/13 8420
441 현재 스코어    2013/04/04 7830
440 페이스북 페이지     2013/03/13 4195
439 폭풍녹음중    2013/03/09 3107
438 섣달 그믐날    2013/02/08 2459
437 Together We Can - 2013 평창 동계 스페셜올림픽 공식 주제가    2013/01/09 2144
436 추운 작업실에서    2012/12/27 3036
435 철부지    2012/10/23 3731
434 가을    2012/10/07 2003
433 오랜만에    2012/08/26 2461
432 하이킥 - 짧은 다리의 역습 OST    2012/05/09 1931
431 적닷 10주년    2012/05/01 1959
적닷에서 맞는 아홉번째 생일    2012/02/28 2109
  
   [1] 2 [3][4][5][6][7][8][9][10]..[31]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AMI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