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ttp://www.leejuck.com
  덥군요
초복특선으로
더워주시는군요.

엊그제는 작업실에 물난리가 나서
졸지에 컴, 악기 죄다 날릴 뻔했는데
하루 종일 보일러 켜놓고 들입다 말렸더니
하느님이 보우하사 원상복구되었스요;;
십년감수...;;

장마 끝났다더니
비는 계속 지리고.

"오늘도 무사히"





234 지문사냥꾼 - ③    2004/09/22 4342
233 활자를 먹는 그림책    2004/09/11 7130
232 독서삼매(讀書三昧)    2004/09/06 7843
231 외계령(外界靈)    2004/09/02 6059
230 지나보다 했더니    2004/08/17 7899
229 인생은 실수의 연속    2004/08/13 9786
228 이기나보다 했더니    2004/08/11 7417
227 [내낡서바] 환풍기    2004/08/09 6606
226 [내낡서바] 희망의 마지막 조각    2004/08/09 6057
225 잃어버린 우산들의 도시 - ③ [結]    2004/08/09 3951
224 잃어버린 우산들의 도시 - ②    2004/07/28 4420
223 잃어버린 우산들의 도시 - ①    2004/07/27 5379
222 [내낡서바] 우리는 터널 속으로 들어간다    2004/07/21 6339
221 지문사냥꾼 - ②    2004/07/20 5540
덥군요    2004/07/20 5962
  
   [1]..[11][12][13][14][15] 16 [17][18][19][20]..[31]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AMICK